<< 이전                    다음 >>

포터블 게임기로서의 아이패드(iPad) 성공 가능성


아이패드가 휴대용 게임기로서 성공하기는 힘들지 않겠느냐는 분석 기사를 읽었습니다.

아이패드, 휴대용 게임기로는 ‘글쎄?’ [ZDNet Korea]

크게 세가지 문제점을 들고 있는데, 첫째는 무게이고, 둘째는 조작 방식의 문제, 그리고 마지막으로 시장성이 문제랍니다. 그러면서 이렇게 기사를 마무리하고 있습니다.
물론 ‘아이패드’는 휴대용 게임기보다는 e북 리더에 초점을 맞춘 제품이라는 점에서 단순 비교는 타당하지 않다. 그러나 아이폰의 최대 성공요인인 애플 앱스토어에서 게임 애플리케이션이 차지하는 비중을 감안한다면 이는 아이패드의 흥행에 적지 않은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문가들은 보고 있다.

그런데, 저는 생각이 좀 달라서, 아이패드가 또다른 새로운 게임 플랫폼으로서 자리매김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아이패드가 이북 리더에 촛점을 맞춘 단말이라는 것은 굉장히 피상적인 분석이라고 생각합니다.
물론 아이패드가 도서업계와 신문, 잡지 업계와 전략적으로 제휴하며 이 분야에서 새로운 미디어로 등장하게 될 것이라는 예상을 하고는 있습니다만, 아이패드는 단순히 이북 리더로 만들어지지는 않았습니다. 이것은 아이패드의 스펙과 아마존 킨들의 스펙을 비교해 보시면 바로 아실 수 있습니다. 킨들은 정말로 책을 읽기 가장 최적화된 단말이지만, 아이패드는 범용 단말입니다. 전자책 뿐 아니라 다양한 애플리케이션(iWork의 문서 작성까지도)이 가능한 단말이라는 말입니다. 그리고 전자책도 단순히 책의 컨텐트만을 옮기는 것이 아니라 다양한 멀티미디어 효과를 부여한 전자책2.0 정도의 수준의 데모가 (출시도 전에) 여기 저기서 튀어나오고 있습니다.

초기 아이폰의 전략이 어떻게 게임 단말로 넘어가게 되었는지를 봐도 단순한 분류법으로는 아이패드를 단정할 수 없습니다. 아이폰은 초기에는 새로운 '전화기'임을 분명히 했고, 이후 '인터넷 디바이스'라는 인식의 전환을 거쳐, '모바일 게임 단말'이라는 골에 다다르게 되었습니다. 처음엔 사람들이 아이폰의 게임 단말이라는 컨셉에 대해 (PSP나 NDS와의 비교를 통해) 굉장히 회의적인 반응을 보였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아이패드도 전략은 마찬가지입니다. 훌륭한 범용 단말이 가질 수 있는 이점을 다 누릴 것입니다. 물론 ZDNet이 주장하는 바의 문제점은 있습니다. 하지만, 반대로 생각하면, 아이패드이기때문에 더 잘 표현되고 조작될 수 있는 게임도 있는 것입니다. 바로 이런 것들이죠.

스타크래프트

파이널판타지

모노폴리

체스

삼국지


아이패드는 들고다니는 모바일이라기 보다는 (잡스 형님도 앉아서 데모를 했듯) 이리 저리 옮겨 다니며 무릎위에서 즐기는 포터블 스크린에 가깝습니다. 이런 스크린에 멀티터치로 위 게임들이 얼마나 잘 표현되고 조작되겠습니까? 오히려 이런 게임들은 PSP나 NDS보다 더 잘 만들어낼 수 있을 것 같은데요.
그리고 일단 훌륭한 플랫폼이 나오기만 하면, 세상에는 정말 머리좋은 개발자들이 헤아릴 수도 없이 많음을, 아이폰의 사례를 통해 이미 일고 있지 않습니까. 아이패드에 최적화된 게임들도 아마 봇물처럼 터질지도 모르지요.

저는 아이패드의 게임 단말로서의 높은 가능성에 한표 하겠습니다.

[게몽]

+ ZDNet Korea

+ 멀티터치 RTS의 가능성을 보여주는 동영상 하나 링크합니다.(via gizmag)

by 게몽 | 2010/03/08 16:38 | Device | 트랙백 | 핑백(1) | 덧글(21)

트랙백 주소 : http://digxtal.egloos.com/tb/2553395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Linked at 포터블 게임기로서의 아이패드(.. at 2011/07/29 10:35

... 하겠습니다. [게몽] + ZDNet Korea + 멀티터치 RTS의 가능성을 보여주는 동영상 하나 링크합니다.(via gizmag) Update: 2011.7.29. 이 글의 원문은 여기에 있습니다. 포스팅 시각은 원문과 맞췄습니다. Share this: This work, unless otherwise expressly stated, is licensed u ... more

Commented by 천하귀남 at 2010/03/08 16:49
국내판은 3G내장 안하고 나온다면 망하는건 거의 100%일겁니다.
Commented by 게몽 at 2010/03/08 16:59
음...오히려 저는 3G 버젼은 좀 부담스럽던데요...사람마다 좀 다르지 않을까요? ^^;
Commented by 희야♡ at 2010/03/08 17:05
3g내장이 나온다고 하더라도 그놈의 micro-sim은 또 말이 많을거 같습니다.
Commented by 천하귀남 at 2010/03/08 17:11
아이패드는 네트웍 연결을 전제 하고 만들어진 기기인데 무선랜만으로는 이용장소의 제한이 너무 심각합니다. 네트웍 연결이 제대로 안되있다면 자체 콘텐츠 만의 활용으로는 의미가 많이 줄어듭니다. 이 문제 때문에 아이폰만도 못하다는 소리가 나오는중입니다.
저역시 UMPC를 사용중이지만 집이 아닌장소에서 무선랜 사용은 너무도 어렵습니다. 그때문에 와이브로를 이용하고 있습니다.
Commented by 게몽 at 2010/03/08 17:24
테더링으로 풀면 안될까요? ^^;
보통 3G 휴대폰 한대씩은 다 갖고 있는데, 아이패드용으로 새로운 3G 사용 계약을 해야 한다는 게 좀...
Commented by 로오나 at 2010/03/08 20:47
그거, 스티브 잡스가 아이폰으로 아이패드 테더링 불가라고 밝혔죠;
Commented by 게몽 at 2010/03/08 21:11
음...테더링은 꼭 아이폰은 아니더라도 됩니다...물론 아이폰은 지원을 안한다더군요. 탈옥을 하면 가능하지만.
Commented by 로오나 at 2010/03/08 21:50
애플이 타 기종으로 가능하게 해둘까요? 왠지 부정적일 것 같은데.
Commented by 게몽 at 2010/03/09 01:28
아...다른 단말이 와이파이 핫스팟으로 만들어주는 것까지 애플이 막는 것은 아닙니다. 저도 아이팟터치를 블랙잭을 통해 인터넷에 연결하고 있거든요.
Commented by 펭귄대왕 at 2010/03/08 17:18
게임 플랫폼으로서 자리잡는데 중요한 건 게임기의 성능이나 인터페이스보다도 대상 타겟팅인데, 휴대용 게임 플랫폼의 주된 고객은 10대 초중반 청소년들입니다.

그 계층이 아이패드를 갖고 다니면서 게임을 할 것인가.를 생각해보면 그다지 가능성은 높아보이지 않습니다.
Commented by 게몽 at 2010/03/08 17:29
아마, 아이패드의 주 타겟은 10대들은 아닐 것 같습니다. 제가 생각하기엔 전자책의 실질적인 구매층은 그보다는 더 나이가 든 사람들일 것입니다. 그러니 아이패드의 게임 시장도 그런 사람들을 타겟으로 하는 것이 맞겠죠?
10대들은 당연 NDS죠~아이패드가 겜이 되겠습니까. ^^
Commented by Asura at 2010/03/08 19:22
Commented by 게몽 at 2010/03/08 20:55
네...와...아이패드의 새로운 용도가 또 개척되는 기분이군요!
Commented by 미루엘 at 2010/03/08 19:50
확실히 보드 게임은 아이패드가 왕일듯 싶습니다만.... 흠.
Commented by 게몽 at 2010/03/08 20:56
그렇죠? 아이폰용 모노폴리는 화면이 작아서 답답하잖아요.
Commented by 리드 at 2010/03/08 20:31
보드게임이나 RTS의 경우는 확실히 기존 패드 조작계보다는 터치 쪽이 더 직관적이고 훨씬 편하겠죠. 하지만 '파이널 판타지'가 제가 생각하는 그 RPG 게임이 맞다면(그런데 스크린샷은 외전격인 크리스탈 크로니클 쪽인데) 아이패드의 터치 인터페이스에 더 최적화되었다고 보긴 좀 그렇지 않을까요? 예를 들어 현재 아이폰용으로 출시된 파이널 판타지 1/2편과 원작이라고 할 수 있는(그래픽 소스를 그대로 가져왔습니다) PSP판의 패드 조작을 비교해 보면...
Commented by 게몽 at 2010/03/08 20:57
파이날판타지, 정확하신 지적이십니다. 그냥 귀찮아서 아무거나 그냥 올렸습니다. -_-;
터치 인터페이스의 직관적인 조작을 잘 매칭하면 파이날판타지류의 RPG도 충분히 훌륭한 인터페이스를 만들 수 있을 것 같아서 예를 들어봤습니다...
Commented by eigen at 2010/03/08 21:46
SRPG하기에는 좋을거 같아요^^
Commented by 게몽 at 2010/03/09 01:32
네...특히 턴제는...
Commented by cign at 2010/03/08 23:16
일단 FPS하고 RTS는 굴리기 어려울 것 같고
액션은 NDS에서 가능성을 많이 보여줬기 때문에 가능할 걸로 보입니다.
Commented by 게몽 at 2010/03/09 01:33
RTS쪽은 좀 괜찮지 않을까요? 인터페이스만 최적화해준다면요.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

<< 이전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