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전                    다음 >>

매장에 접근하면 광고가 뜨는 애플의 특허


2008년 7월 9일자로 출원되고, 2010년 1월14일자로 공개된 애플의 특허, 'ADDING A CONTACT TO A HOME SCREEN'은 제목에서 눈치챌 수 있듯이, 연락처를 홈스크린에 부가하는 방법에 대한 내용입니다.(예를 들면, 위 그림 Fig.4의 405)
이 방법 자체는 별로 흥미로운 내용은 아닙니다. (제가) 진짜 관심이 가는 내용은 다른 곳에 있습니다.
바로 'Rocket Java' 커피숍(Fig.4의 410)이 그 주인공입니다.


예를 들면, 'Contact Capable' 모드로 설정된 모바일 디바이스(아이폰)가 Contact Host(로켓 자바 커피숍)의 정해진 거리(determined proximity) 내에 들어오면 임시 Contact에 대한 알림메시지를 줍니다. 선택은 "Dismiss" 또는 "View Contact". 후자를 선택하면 위의 화면을 보여줍니다.
여기서 "Add to Home Screen" 버튼을 선택하면, Fig.4의 410같은 아이콘을 만듭니다. 이 아이콘은 역시 정해진 근접 내에서만 임시적으로 보여지는 아이콘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이 아이콘은 'Badge"를 포함할 수 있는데, 예를 들면, 현재 로켓 자바 커피숍에서 제공하는 공지사항 메시지의 숫자같은 것이 되겠지요.

네트워크는 블루투스, Wi-Fi를 비롯한 가능한 모든 수단이 가능하고, GPS 등의 위치 추적 기술도 적용될 수 있음을 기술하고 있습니다.

흥미롭긴 하나, 과연 사용자가 "Contact Capable"을 설정해 놓을지가 의문이군요. 시도때도 없이 메시지가 팝업된다면 짜증이 날 수도 있잖아요. 이것은 역시 또 다른 숙제가 되겠지요.

아래 특허 파일 첨부합니다.
pat20100011304.pdf

[게몽]

+ GoRumors + USPTO

+ 덧글 달면서 정리해 본 생각을 덧붙입니다.
Proximity값을 수 미터 이내로 설정하면, 실제 특정 매장에 입장했을 경우에만 메시지가 뜨거나 아이콘이 활성화 될 것입니다. 본문 말미에 우려했던, 수없이 많은 메시지가 시도 때도 없이 뜨는 불상사는 크게 발생하지 않을 듯합니다.
하지만, 여전히 오픈마켓형 광고 상품으로 운영하기엔 문제가 있어보입니다. 스타벅스같은 대규모 체인 매장을 가지고 있는 업체와 협력을 하는 형태로 진행되어야 하지 않을까 싶네요.

by 게몽 | 2010/01/15 17:58 | Ad | 트랙백 | 핑백(1) | 덧글(10)

트랙백 주소 : http://digxtal.egloos.com/tb/2522604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Linked at 매장에 접근하면 광고가 뜨는 .. at 2011/06/14 10:34

... 하기엔 문제가 있어보입니다. 스타벅스같은 대규모 체인 매장을 가지고 있는 업체와 협력을 하는 형태로 진행되어야 하지 않을까 싶네요. Update: 2011.6.14. 이 글의 원문은 여기에 있습니다. 포스팅 시각은 원문과 맞췄습니다. 글 서두에 [요약]문을 추가했습니다. Share this: This work, unless otherwise expressly ... more

Commented by 카군 at 2010/01/15 22:34
호오. 발상 자체는 괜찮지만 실제로 사용자들이 얼마나 좋아할지는 모르겠군요. 시도때도 없이 광고가 툭 튀어오르면 짜증 지수가 확 올라갈텐데...;
Commented by 게몽 at 2010/01/15 23:42
아마 그만한 대가성이 있거나, 아니면 UI를 잘 고심해야 하겠지요?
Commented by 나인테일 at 2010/01/15 23:21
오히려 세일 정보 같은게 타이밍 좋게 떠 준다면 켜 놓는 것도 나쁘지 않겠지요.
(근데 너무 자주 나오면 꺼버리겠지만 말이지요..;;)
Commented by 게몽 at 2010/01/15 23:43
단골집이라면 굳이 마다하진 않을 것 같기도 해요...
Commented by organizer™ at 2010/01/15 23:50
휴대폰 SMS 조차도 어느 정도 정기적으로 날아오면 닥치고 삭제하는 -- 귀찮으니까.

(그래도 아이폰은 갖고 싶군요.)
Commented by 게몽 at 2010/01/16 00:19
알림메시지가 너무 자주 뜨게 하진 않을 것 같습니다. 아마 proximity를 수 미터로 설정한다면 실제 특정 매장에 들어가야 뜨게 되겠지요. 자주 가는 특정 매장이라면, 그쪽에서 제공하는 공지(특히 이벤트!)를 이런 식으로 받는 것이 그저 나쁘지만은 않을 것 같습니다.
Commented by 쫑깽 at 2010/01/16 00:23
특허가 그리 기술적인 측면을 부각시키지는 않았군요.. 전 특허라면 무작정 수학공식뜨고 이런 줄 알았는데
Commented by 게몽 at 2010/01/16 00:27
아, IT 분야에서는 의외로 수학공식 나오는 특허는 별로 없는 것 같습니다. 특히 요즘에는 사람들이 비즈니스 모델이나 UI쪽에 더 관심을 많이 갖고 있기 때문인지 모르죠.
Commented by ­ at 2010/01/16 00:51
아주 단순하게 광고를 보는 대신 데이터요금을 깎아준다던가 하는 방법도 가능하지 않을까요 ' ㅅ'~
잘 보고 갑니다.
Commented by 게몽 at 2010/01/16 01:19
네 그런 비슷한 대가가 있어야겠지요. 데이터요금은 이통사의 고유영역이라 쉽지는 않겠고, 스타벅스 같은 무료 핫스팟의 대가 정도면 설득력이 있지 않을까도 싶고요...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

<< 이전                    다음 >>